관저동 먹자골목에 새로운 갈비탕집이 생겼습니다.
대통 갈비탕이리는 갈비탕, 갈비찜 전문점입니다. (대통이라는 게 "운수대통"이라는 뜻인지...)

와이프와 함께 저녁으로 갈비탕과 매운갈비찜을먹고 왔는데요. 먼저 주메뉴인 갈비탕 사진부터 갑니다.

​​


갈비탕의 생명은 질기지 않은 갈비살과 김치 맛이라고 생각합니다.
그런 면에서 대통 갈비탕은 준수한 맛이네요. 갈비살도 질기지 않았고, 국물도 구수했으며, 깍두기와의 조합도 기대 이상이었습니다.


이번에는 매운갈비찜입니다. 와이프를 위해서 순한 맛을 원했습니다만... 아직 가오픈 상태라 매운 맛밖에 안된다는 말씀. 그래도 맛은 좋네요. 딱 소주가 생각나는 맛이었습니다.
갈비찜으로 술 한잔하고 갈비탕으로 해장하고, 캬~!

시간내서 이번에는 지인들과 함께 소주 한잔 걸치러 가야겠습니다.

아... 좌표는 관저동 국민은행 앞입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STeen

Trackback Address :: http://steenism.com/trackback/639 관련글 쓰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