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전에는 어떤 블로그로 어떻게 꾸밀건지, 운영하던 블로그가 있는지까지 확인하며, 티스토리 초대장을 보냈습니다. 그렇게해서 생성된 블로그를 들어가보면, 운영도 하지 않은 채 방치된 블로그가 여럿 있었습니다.

 

그래서 요새는 그냥 선착으로 보내드리지만, 역시나 이걸 악용해서 위에 그림처럼 저.따.위.로 운영하는 개XX들이 많더라구요. 막상 들어가보면, 별것도 없고 광고로 도배되어, 방문자수에 비례한 광고효과를 노리는 것인지...

 

그래서 이제는 티스토리 초대장을 배포하는 글은 올릴 일이 없을 것 같습니다. 위와 같은 블로그는 신고할만한 값어치도 안생기고, 운영원칙을 교묘하게 피해가는 듯 해서 신고하기도 어려울 꺼 같거든요.

 

아무튼 이번 기회로, 좋은 점 배웠습니다. 왜 사람들이 티스토리 초대장 배포를 중단하는 지 이유를 알 수 있는 기회였네요. 심히 기분도 언짢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Posted by STeen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3.12.21 10:26 Address Modify/Delete Reply

    비밀댓글입니다